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통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오늘 홍콩의 '정치적 자유' 사망 선고날···보안법 통과 초읽기

    오늘 홍콩의 '정치적 자유' 사망 선고날···보안법 통과 초읽기

    ... 상원은 이미 “중국과의 관계를 재검토할 것”이라고 으름장을 놓았다. 홍콩 보안법에 관여한 중국 관리를 표적 제재하는 법률도 발의할 것이라는 말이 나온다. 중요한 건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밝힌 “이번 주말 이전 매우 강력한 무언가를 발표할 것”이란 경고의 내용이 무엇이냐는 것이다. 우선적으로 홍콩의 경제적 특별지위 박탈과 금융 제재 가능성이 거론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
  • [아침& 지금] 파우치 "마스크 효과적"…트럼프와 대조적 행보

    [아침& 지금] 파우치 "마스크 효과적"…트럼프와 대조적 행보

    [앵커] 마스크를 참 고집스럽게 쓰지 않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죠. 미국 전염병 연구소 파우치 소장이 이를 겨냥한 것으로 보이는 발언을 했습니다. 보도국 연결합니다. 어떤 말이었습니까? [기자] 트럼프 대통령은 그동안 공개석상에서 '노 마스크' 행보를 이어왔습니다. 이에 반해 미 코로나19 TF의 간판격인 파우치 소장은 공개석상에서 마스크를 쓰고 ...
  • 산재 인정받기까지 5년 4개월…유족들 외로운 싸움

    산재 인정받기까지 5년 4개월…유족들 외로운 싸움

    ... 노동자분들한테 산재 문턱이 너무 높다라는 것을 느끼게 되었어요. 포기하지 말고 돌아가신 분을 위해서라도 이런 거를 꼭 밝혔으면 좋겠어요.] (영상그래픽 : 김정은·김지혜) JTBC 핫클릭 문 대통령 "안전한 일터 만들 것…노동자는 사회 주류" 고 김성인 씨 유족 "일한 지 10달 된 하청노동자를…" '3인 1조 지침' 있었지만…동료들도 모른 채 홀로 맞은 죽음 "밀폐공간 작업 관리 미흡" ...
  • 靑 "정구철 비서관 사의, 무리하게 윤미향에 끌어들이지 말라"

    靑 "정구철 비서관 사의, 무리하게 윤미향에 끌어들이지 말라"

    ... 삼고초려에 정 비서관이 고사를 거듭하다가 올 4월까지 근무하기로 했다”며 “지난달 그만두려 했으나 비서관 일괄 인사가 예정돼 저의 요청으로 사직을 늦춘 것”이라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최근 정 비서관의 후임에 한정우 춘추관장을 내정하고 이번 주에 임명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조선일보는 '정의연 사무총장은 현직 청와대 비서관의 부인' 제하 기사에서 정 비서관이 건강상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트럼프 “우편투표는 사기” 트윗에…트위터 경고 딱지

    트럼프 “우편투표는 사기” 트윗에…트위터 경고 딱지 유료

    우편 투표는 사기라는 트럼프 대통령의 트윗에 트위터가 경고 문구를 붙였다. [트윗 캡처] 온갖 국내외적 이슈에 대해 쉴새 없이 트윗을 날리는 '헤비 트위터리안'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트위터로부터 경고를 받았다. 트위터는 26일 오후(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이 올린 “우편 투표는 사기가 안 될 방법이 (전혀!) 없다. 우편함이 강탈당하고, 투표용지가 위조되며, ...
  • 청와대 참모진 대거 교체…비서관 8명 안팎, 행정관 30여명

    청와대 참모진 대거 교체…비서관 8명 안팎, 행정관 30여명 유료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오른쪽)과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이 지난해 12월 28일 오전 서울 창동성당에서 열리는 고 김근태 전 의원(전 열린우리당 의장) 8주기 추도미사 참석하기에 앞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노영민 비서실장을 포함해 실장·수석급은 유임하되, 비서관이나 행정관을 대거 교체하는 방향으로 곧 청와대 비서진을 일부 개편할 ...
  • [이정재의 시시각각] 나랏돈 못 써 안달 난 분들②

    [이정재의 시시각각] 나랏돈 못 써 안달 난 분들② 유료

    이정재 중앙일보 칼럼니스트 문재인 대통령이 “재난지원금으로 소고기 사 먹었단 소식을 듣고 뭉클했다”고 한다. 대통령의 가슴이 뜨거운 것은 흉이 아니다. 대신 차가운 머리와 같이 가야 한다. 국난 수준의 코로나19 사태를 이겨내려면 특히 그렇다. 단군 이래 최대의 나랏돈을 퍼붓는 중이다. 대통령은 가슴이 아니라 머리로 돈을 써야 한다. 자칫 머리마저 뜨거웠다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