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법의 길 사람의 길] 추징금 17조원에 담긴 불편한 진실

    [법의 길 사람의 길] 추징금 17조원에 담긴 불편한 진실 유료

    ... 십수 년이 지나도록 추징의 족쇄는 그대로 두는 법 집행의 아이러니를 어떻게 받아들였을까. 일간지에 난 추모의 글을 읽다가 오래전 고인과 맺은 인연의 기억이 떠올랐다. 1995년 11월 대검 중수부 조사실에서 책상을 사이에 두고 마주 앉은 적이 있다. 노태우 전 대통령 뇌물수수 사건에서 공여자로 조사하게 된 것이다. 일에 대한 열정이 대단하다는 건 알고 있었지만, 조사를 시작하자마자 ...
  • 추미애 왜곡 우려했나…검사들 “검사장회의 생중계하라” 유료

    ... 좌천성 인사 발령을 받은 검사장들이 다수 참석, 작심 발언이 쏟아질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수사와 기소는 한 덩어리”라며 사실상 반대의사를 밝힌 상황이다. 그런 만큼 대검 공공수사부장으로 윤 총장을 보좌하며 '청와대 선거 개입 의혹' 사건을 도맡다 제주지검으로 발령난 박찬호 지검장과 윤 총장과 서울중앙지검에서 1차장으로 호흡을 맞췄던 이두봉 대전지검장 등이 어떤 ...
  • [이철호 칼럼니스트의 눈] “윤석열이 맞고 추미애가 틀리다”

    [이철호 칼럼니스트의 눈] “윤석열이 맞고 추미애가 틀리다” 유료

    ... 충돌 결과는 대개 추 장관이 치명상을 입는 것으로 끝났다. 문재인 정권을 향한 사회적 눈초리만 싸늘해졌다. 그럼에도 추 장관은 수사·기소 분리로 4번째 싸움을 걸고 있다. 지난 6일 추 장관은 대검 청사 8층의 검찰총장 집무실을 찾아가 윤 총장을 만났다.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법무부 장관과 검찰총장은 원래 한 공간에 있지 않도록 배려하는 게 원칙이다. 서로 미묘한 관계이기 때문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