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다이빙캐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프리미어12]'원투 펀치' 김광현, 캐나다전 1피안타 무실점 '완벽투'

    [프리미어12]'원투 펀치' 김광현, 캐나다전 1피안타 무실점 '완벽투'

    ... 스윙을 유도했다. 체크 스윙이 인정 되지 않았고 두 번째 삼진을 얻어냈다. 호수비 도움도 받았다. 후속 타자 에릭 우드와의 승부에서 좌측 방면 정타를 허용했지만 좌익수 김현수가 쇄도 뒤 다이빙 캐치를 해냈다. 삼자범퇴. 타선은 두 번째 공격에서도 상대 선발투수 로버스 자스트리즈니를 상대로 득점을 하지 못했다. 김광현의 위력투 덕분에 밀리지 않았다. 메이저리그 출신 마이클 사운더스를 ...
  • "레전드 재회"…'집사부일체' 박찬호 vs 이승엽 맞대결 '최고의 1분'

    "레전드 재회"…'집사부일체' 박찬호 vs 이승엽 맞대결 '최고의 1분'

    ... 팀으로 각각 투구와 타구 훈련을 받았다. 이어 본격적인 시합이 시작됐다. 경기는 총 3라운드 일대일 대결로 진행됐다. 이승엽 팀의 이승엽과 이상윤은 거침없는 스윙을 보여줬지만, 양세형은 다이빙캐치로 공을 잡아내며 승리는 박찬호 팀에게 돌아갔다. 이후 이승기는 “번외경기로 팀의 굴욕을 씻어주실 의향이 있냐”라며 박찬호와 이승엽의 대결을 제안했다. 이에 두 야구 레전드의 대결이 성사됐다. ...
  • 깔끔한 경기 운영, KS 무대 품격 유지 '필수 조건'

    깔끔한 경기 운영, KS 무대 품격 유지 '필수 조건'

    ... 키움은 6회 공격에서 제리 샌즈가 적시타를 치며 추격을 시작했다. 1사 뒤 김규민이 볼넷을 얻어내며 만루 기회를 열었다. 이 상황에서 박동원이 생산한 강습 타구를 두산 3루수 허경민이 다이빙캐치로 포구한 뒤 2루에 송구했다. 최초 판정은 아웃. 육안으로도 세이프인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실제로 1루 주자 김규민의 손이 2루에 닿았을 때, 공은 야수 글러브에 멀찍이 떨어져 있었다. ...
  • [IS 포커스]불펜 난조에 위안, 두산 야수진의 견고한 수비력

    [IS 포커스]불펜 난조에 위안, 두산 야수진의 견고한 수비력

    ... 더블플레이로 이어졌다. 린드블럼은 포효했고, 잠실구장은 들끓었다. 앞선 상황에서도 좋은 수비가 있었다. 1회초, 린드블럼이 키움 선두타자 서건창에게 빗맞은 타구를 허용했다. 우익수 박건우가 다이빙캐치를 해냈다. 큰 의미를 부여할 수 있는 아웃카운트를 잡아냈다. 1루수 오재일도 날아올랐다. 3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서건창이 정타를 우측으로 보냈지만 뛰어 올라 이 공을 잡아냈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깔끔한 경기 운영, KS 무대 품격 유지 '필수 조건'

    깔끔한 경기 운영, KS 무대 품격 유지 '필수 조건' 유료

    ... 키움은 6회 공격에서 제리 샌즈가 적시타를 치며 추격을 시작했다. 1사 뒤 김규민이 볼넷을 얻어내며 만루 기회를 열었다. 이 상황에서 박동원이 생산한 강습 타구를 두산 3루수 허경민이 다이빙캐치로 포구한 뒤 2루에 송구했다. 최초 판정은 아웃. 육안으로도 세이프인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실제로 1루 주자 김규민의 손이 2루에 닿았을 때, 공은 야수 글러브에 멀찍이 떨어져 있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