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예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8세 노예림, 역대 3번째 월요 예선 통과자 우승 꿈 물거품

    18세 노예림, 역대 3번째 월요 예선 통과자 우승 꿈 물거품 유료

    최종 라운드에서 경기를 하고 있는 노예림(왼쪽)과 한나 그린 월요예선 통과자로 우승을 렸던 ' 재미동포 ' 노예림(18 ·하나금융 )의 꿈이 물거품됐다. 2일(한국시간) ... 캄비아 포틀랜드 클래식(총상금 130만달러) 최종 4라운드. 3타 차 단독 선두로 출발한 노예림은 버디 4개와 보기 3개로 1언더파를 기록, 최종 합계 20언더파를 적어내며 2위를 차지했다. ...
  • 아! 마지막 홀…그래도 잘했어, 예리미 노

    아! 마지막 홀…그래도 잘했어, 예리미 유료

    예리미 는 나이가 어려 지난해 LPGA Q시리즈에 나가지 못해 출전권이 없다. 월요예선을 통해 이번 대회에 나와 우승경쟁을 했다. 우승 했다면 LPGA 투어 역대 3번째 월요예선 출신 ... 내년에 다시 돌아오겠다”며 다음을 기약했다. 이 선수는 2001년 7월생인 재미교포 예리미 (18·한국이름 노예림). 이번 대회에서 이른바 '21세기 소녀'가 일으킨 돌풍은 어느 때보다 ...
  • 아! 마지막 홀…그래도 잘했어, 예리미 노

    아! 마지막 홀…그래도 잘했어, 예리미 유료

    예리미 는 나이가 어려 지난해 LPGA Q시리즈에 나가지 못해 출전권이 없다. 월요예선을 통해 이번 대회에 나와 우승경쟁을 했다. 우승 했다면 LPGA 투어 역대 3번째 월요예선 출신 ... 내년에 다시 돌아오겠다”며 다음을 기약했다. 이 선수는 2001년 7월생인 재미교포 예리미 (18·한국이름 노예림). 이번 대회에서 이른바 '21세기 소녀'가 일으킨 돌풍은 어느 때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