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낙태죄 폐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론] 낙태죄를 투표로 폐지한 아일랜드 … 한국의 선택은?

    [시론] 낙태죄를 투표로 폐지한 아일랜드 … 한국의 선택은? 유료

    김동식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젠더폭력·안전연구센터장 “낙태죄를 폐지해 달라”는 글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처음 올라온 것은 지난해 9월이었다. 이후 한 달 만에 23만명 이상의 추천을 받으면서 '소년법 개정' 청원에 이어 국민청원 2호가 됐다. 청원 글 작성자는 “낙태를 범죄로 규정하는 것은 여성들이 임신을 중단함으로써 겪을 수 있는 안전과 건강의 문제에...
  • [사설] 낙태죄 폐지, 사회적 논의 시작하자 유료

    낙태죄의 위헌 여부를 가리는 헌법재판소의 첫 공개변론이 어제 열렸다. 2012년 헌재가 낙태죄 합헌 판단을 내린 지 6년 만이다. 이날 헌재 앞에서는 낙태죄 폐지를 주장하는 여성계와 존속을 주장하는 시민단체가 각각 집회를 가졌다. 여성가족부는 헌재에 낸 의견서에서 “현행 낙태죄 조항 재검토”를 촉구했다. 여가부가 낙태죄 폐지 의견을 공식화하기는 처음이다....
  • [단독]여가부, "낙태죄 폐지해야" 헌재에 의견 제출...정부 부처 처음

    [단독]여가부, "낙태죄 폐지해야" 헌재에 의견 제출...정부 부처 처음 유료

    초음파를 통해 촬영한 태아 영상 [중앙포토] 여성가족부가 헌법재판소에 “낙태죄를 폐지해야 한다”는 취지의 공식 의견서를 제출한 것으로 확인됐다. 낙태를 처벌하는 형법 조항의 위헌 여부를 가리는 헌법소원의 첫 공개변론(24일)을 앞두고 정부 부처가 처음으로 폐지 의견을 낸 것이다. 여가부는 2012년 헌재 결정 때 명확한 입장을 내지 않았다. 이건정 여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