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기찬의 인프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슈검색

|

#김기찬의 인프라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민노총 노사정위 조건부 복귀 수용하지 않을 것" 유료

    ... 것"이라고 밝혀 비정규직 문제에 대한 노조의 접근 방식을 비판했다. 이어 "비정규직이 생산성보다 낮은 임금을 받는 등 차별 대우를 받고 있다면 시정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 장관은 "새해는 일자리 창출이 노동부의 최우선 과제"라면서 "고용 서비스 정책을 전면적으로 재검토하고 있고, 인력 수급 전망에 대한 인프라 구축에도 역점을 두겠다"고 말했다. 김기찬 기자
  • 대졸여성 취업 OECD 꼴찌 유료

    ... 간 취업률 격차도 34.9%포인트로 OECD 회원국 가운데 가장 컸다. 한국의 고학력 여성 고용비율이 낮은 것은 결혼 후의 출산.육아.가사 부담이 여성들의 사회생활에 여전히 큰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노동연구원은 ▶보육시설 등 모성보호를 위한 사회적 인프라를 확충하고▶남녀 간 역할 분담의 개선이 필요하다고 제시했다. 김기찬 기자
  • 실업급여 지급 대상, 65세 이상으로 넓힌다 유료

    ... 초점을 맞추지 않고 재취업, 창업, 귀농·귀어·귀촌, 사회공헌과 같은 생애 경로에 맞는 '인프라' 보강에 집중한다는 점이다. 정부가 나서지 않더라도 누구나 쉽게 고용시장에 진·출입이 가능하도록 ... 어(漁)울림마을(20개소)도 조성한다. 어울림마을은 지역별 특성에 맞게 소득형, 은퇴형, 휴양형, 복합형으로 나눠 만든다. 김기찬 고용노동선임기자 wolsu@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