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강자

통합 검색 결과

인물

김강자
(金康子 )
출생년도 1945년
직업 공무원
프로필 더보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부고] 김만순씨 外 유료

    ... 대표)·유석주(대우전자 그룹장)·김창선씨(대전도시철도공사 대리) 장인상, 홍선미씨(매원중 교사) 시아버지상=18일 광주 만평장례식장, 발인 20일 오전 9시, 062-611-0000 ▶한계인씨 별세, 김강자(전 경찰서장)·영자·미숙·인태씨 모친상, 김환국·송금산·김권필씨(동강대 부총장) 장모상=18일 광주 스카이장례식장, 발인 20일 오전 8시, 062-951-1004
  • [길 위의 인문학] 매뉴얼에 빠져 현장·생명의 소리 못 듣는 우리의 문명

    [길 위의 인문학] 매뉴얼에 빠져 현장·생명의 소리 못 듣는 우리의 문명 유료

    ... 특별법을 둘러싼 공방이었다. 생계형 성매매를 허용해야 한다는 쪽과 절대 안 된다는 쪽이 치열하게 맞섰는데, 그것 자체야 아주 익숙한 배치다. 내 시선을 사로잡은 것은 허용해야 한다는 쪽의 패널인 김강자 서장의 태도였다. 일찍이 집장촌을 해체하는 데 앞장선 분이었는데, 그 과정에서 성매매 여성들의 리얼한 현장을 접한 이후 오히려 생계형 성매매를 위해 발벗고 나선 것이다. 이런 상황 자체도 ...
  • [양선희의 시시각각] "최고 악질 포주는 나라다"

    [양선희의 시시각각] "최고 악질 포주는 나라다" 유료

    ... 벌금을 거둬들였고, 그 안에서 벌어졌던 착취는 적당히 묵인했다. 성매매산업은 그렇게 위법과 묵인 사이를 교묘하게 오가며 인신매매까지 일삼을 정도로 악랄해졌다. 2000년 종암경찰서에 김강자 전 서장이 부임했던 때를 기억한다. 그는 지금 생계형 성매매 여성들을 위한 '제한적 공창제'를 주장하지만 당시엔 '성매매와의 전쟁'이 뜨거운 아이콘이었다. 그는 관내 대규모 집창촌이었던 미아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