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기업 회장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새 리더십 필요하다” 허창수 GS 회장 용퇴…막내동생 허태수 시대

    “새 리더십 필요하다” 허창수 GS 회장 용퇴…막내동생 허태수 시대 유료

    ... 회장은 “지난 15년간 '밸류 넘버 원 GS(Value No.1 GS)'를 일구고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기반을 다진 것으로 나의 소임은 다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금은 글로벌 감각과 ... 때라는 고민을 오랫동안 해왔다”고 말했다. 다만, 허 회장이 최대 주주로 있는 GS건설의 회장직은 당분간 유지하기로 했다. 허 회장이 4연임 중인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도 계속 맡을 것으로 ...
  • “새 리더십 필요하다” 허창수 GS 회장 용퇴…막내동생 허태수 시대

    “새 리더십 필요하다” 허창수 GS 회장 용퇴…막내동생 허태수 시대 유료

    ... 회장은 “지난 15년간 '밸류 넘버 원 GS(Value No.1 GS)'를 일구고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기반을 다진 것으로 나의 소임은 다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금은 글로벌 감각과 ... 때라는 고민을 오랫동안 해왔다”고 말했다. 다만, 허 회장이 최대 주주로 있는 GS건설의 회장직은 당분간 유지하기로 했다. 허 회장이 4연임 중인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도 계속 맡을 것으로 ...
  • “새 리더십 필요하다” 허창수 GS 회장 용퇴…막내동생 허태수 시대

    “새 리더십 필요하다” 허창수 GS 회장 용퇴…막내동생 허태수 시대 유료

    ... 회장은 “지난 15년간 '밸류 넘버 원 GS(Value No.1 GS)'를 일구고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기반을 다진 것으로 나의 소임은 다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금은 글로벌 감각과 ... 때라는 고민을 오랫동안 해왔다”고 말했다. 다만, 허 회장이 최대 주주로 있는 GS건설의 회장직은 당분간 유지하기로 했다. 허 회장이 4연임 중인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도 계속 맡을 것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