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금융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한국판 뉴딜' 명목으로 관제 펀드 또 만드나 유료

    ... 비중 등에 촘촘한 제약을 둔 것이다. 이런 상황에서 대형 관제 펀드 출범은 민간 벤처 투자의 자율성과 활력을 떨어뜨리는 결과가 될 수 있다. 관제성 뉴딜펀드 조성 과정에서 민간 기업이나 금융사에 대한 손목 비틀기가 나타나지 않을까도 걱정스럽다. 뉴딜 산업 육성을 위해서라면 굳이 관제 펀드를 조성할 필요가 있는지 의문이다. 민간의 자율성과 활력이 뒷받침되지 않는 상태에서 관제 ...
  • "고객 편하다고 네이버·카카오만 키워주나"…금융업계 '역차별' 부글부글

    "고객 편하다고 네이버·카카오만 키워주나"…금융업계 '역차별' 부글부글 유료

    ... 금융업계에서 금융당국을 향한 볼멘소리가 점점 커지고 있다. 전방위적으로 금융권에 발을 들여놓고 있는 네이버·카카오 등 빅테크(대형 정보통신 기업)들을 무조건 키워주고 있다는 이유에서다. 금융사와 빅테크가 향후 디지털을 중심으로 펼쳐나갈 경쟁이 이미 '기울어진 운동장'에서 시작됐다는 지적이 나온다. 2일 한국금융연구원 이보미 연구위원은 정기 간행물 '금융브리프'에서 '온라인 플랫폼 ...
  • 네이버·토스·카카오가 온대, 보험사들 '나 떨고 있니'

    네이버·토스·카카오가 온대, 보험사들 '나 떨고 있니' 유료

    ... 사이버마케팅(CM)채널 점유율은 50~60% 수준으로 알려져 있다. 다만 네이버는 직접 보험상품을 만들지는 않을 예정이다. 앞서 최인혁 네이버파이낸셜 대표이사가 기자간담회에서 밝혔듯 “기존 금융사 상품에 네이버의 기술과 데이터를 접목하는 협력관계”를 구축한다는 취지다. 빅테크의 보험시장 진출, 3사 3색 전략 모바일 금융서비스 토스를 운영 중인 비바리퍼블리카의 진출 방식은 네이버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