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금연구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론] 금연구역만 늘려선 담배 갈등 못 막는다

    [시론] 금연구역만 늘려선 담배 갈등 못 막는다 유료

    전원책 변호사 담배는 더 이상 '낭만'이 아니다. 고단한 삶을 위로하는 서민의 벗도 아니요, 고뇌하는 지식인의 징표도 아니며, 남성다움을 상징하는 멋스러운 장치도 아니다. 그건 알베르 카뮈 시대에나 통하던 얘기며 마카로니 웨스턴 영화에나 있던 일이다. 이제 담배는 공적(公敵)이다. 그것도 아무도 부인하지 못하는 공적이다. 만약 술을 담배처럼 원수 보듯이...
  • 금연구역 24만 곳 흡연구역 34곳…회색지대로 몰리는 담배연기 갈등

    금연구역 24만 곳 흡연구역 34곳…회색지대로 몰리는 담배연기 갈등 유료

    “여기에서 담배 피우시면 안 됩니다. 흡연구역으로 가세요.” 직장인 김덕훈(47)씨는 지난 8일 점심식사를 마치고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30m 떨어진 좁은 골목길에서 담배를 피우다 음식점 종업원과 20여 분간 실랑이를 벌였다. 인근 음식점에서 뛰어나온 종업원이 다짜고짜 “냄새 나니까 당장 다른 데로 가서 담배를 피워 달라”고 소리 지른 게 발단이었다. 종업...
  • 서울 금연구역 5년 새 25배, 흡연자들 “차라리 끊을까”

    서울 금연구역 5년 새 25배, 흡연자들 “차라리 끊을까” 유료

    서울 중구 시청역 출입구 계단에 금연구역을 알리는 스티커가 붙어 있다. 지난 1일 서울의 지하철역 출입구에서 10m 이내의 지역이 모두 금연구역으로 지정됐다. 9월부터는 이 곳에서 흡연하다 적발되면 최대 10만원의 과태료를 물게 된다. [사진 서울시] 지난 2일 오후 2시 서울 성동구 도선동의 왕십리역 2번 출구 옆. 직장인·대학생과 성동구청 직원 2명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