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그레텔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0세 소녀 그레텔에 빙의한 40대 “무대선 별게 다 되죠”

    10세 소녀 그레텔에 빙의한 40대 “무대선 별게 다 되죠” 유료

    ━ [아티스트 라운지] 오페라 '헨젤과 그레텔' 주연 캐슬린 김 '콜로라투라(Coloratura) 소프라노'는 성악곡에서 가장 높은 음을 기계처럼 정확하게 내는 '초절 기교'의 소유자다. 한국인 성악가 캐슬린 김(44)은 손꼽히는 콜로라투라 소프라노다.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에 홍혜경(1984), 조수미(1989), 신영옥(1990)에 이어 네 번째(...
  • 10세 소녀 그레텔에 빙의한 40대 “무대선 별게 다 되죠”

    10세 소녀 그레텔에 빙의한 40대 “무대선 별게 다 되죠” 유료

    ━ [아티스트 라운지] 오페라 '헨젤과 그레텔' 주연 캐슬린 김 '콜로라투라(Coloratura) 소프라노'는 성악곡에서 가장 높은 음을 기계처럼 정확하게 내는 '초절 기교'의 소유자다. 한국인 성악가 캐슬린 김(44)은 손꼽히는 콜로라투라 소프라노다.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에 홍혜경(1984), 조수미(1989), 신영옥(1990)에 이어 네 번째(...
  • 따듯한 '헨젤과 그레텔'이냐, 시원한 '백조의 호수'냐

    따듯한 '헨젤과 그레텔'이냐, 시원한 '백조의 호수'냐 유료

    세계 발레계의 명가로 꼽히는 유명 발레단들이 잇딴 내한 공연을 한다. 23∼27일 서울 역삼동 LG아트센터 무대에 오르는 스코틀랜드 국립발레단의 '헨젤과 그레텔'과 27∼29일 서초동 예술의전당에서 공연하는 러시아 볼쇼이발레단의 '백조의 호수'다. 스코틀랜드 국립발레단은 1992년 영국 찰스 황태자와 다이애너 비의 방한 당시 첫 내한 공연을 한 이후 26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