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회 운영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유재수 감찰 중단 의혹' 수사…조국 전 장관, 검찰 조사

    '유재수 감찰 중단 의혹' 수사…조국 전 장관, 검찰 조사

    ... 부분을 확인했거나 할 수 있었다"고 발표했습니다. 당시 민정수석이던 조 전 장관 등이 비위 의혹을 확인하고도 감찰을 중단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는 겁니다. 하지만 조 전 장관은 지난해 국회 운영위에서 이를 부인했습니다. [조국/당시 청와대 민정수석(2018년 12월) : 첩보를 조사한 결과, 비위 첩보 자체에 대해서는 근거가 약하다고 봤습니다.] 청와대도 감찰을 더 이상 진행하기 ...
  • 4+1 분열 속 정의당 윤소하 “'연동형 캡', 내년 총선만 한시로”

    4+1 분열 속 정의당 윤소하 “'연동형 캡', 내년 총선만 한시로”

    ... 만나서도 “우리는 만약에 (민주당이) 그렇게 한다면 '한시'로 하고, 이왕 이렇게 된 거 국회 개혁 법안도 발의됐으니 셀프 세비 인상도 방지하자는 얘기를 했다”고 말했다. 앞서 '4+1(더불어민주당, ...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에 대한 공개 면담을 요청했다. 신지예 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은 “선거법 개정을 위한 조정안이 협의에 이르지 못한 것은 더불어민주당의 무리한 요구 때문”이라며 ...
  • 한국당 필리버스터 선봉장 심재철, 7년전엔 "필리버스터 반대"

    한국당 필리버스터 선봉장 심재철, 7년전엔 "필리버스터 반대"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5일 국회에서 열린 '문희상 국회의장 국정운영 비판'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재원 정책위의장,심 원내대표, 임종훈 전 국회입법조사처장. ... 대한 필리버스터가 과거 한나라당(한국당의 전신) 견해와는 배치된다는 점도 확인할 수 있다. 국회선진화법 논의가 한창이던 2011년 3월 10일 국회 운영위원회 국회운영소위에서 최민수 당시 ...
  • 편법과 꼼수의 향연…17일간 국회에선 벌어진 희한한 풍경들

    편법과 꼼수의 향연…17일간 국회에선 벌어진 희한한 풍경들

    ...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 법안을 둘러싼 여야의 최근 다툼을 보는 정치권의 자조적인 시선이다. '국회선진화법' 처벌 조항을 피하기 위해 과거처럼 몸싸움을 벌이진 않지만, 법이 허용하는 선에서 최대한 ... 국회선진화법이 없는 게 낫겠다”는 말도 나온다. ━ ①'필리버스터 만능주의' vs '여론전' 국회 운영위원장인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왼쪽)와 나경원 전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임현동 기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국회 세종의사당 설계비 10억 따냈지만, 국회법 개정 안돼 추진 불투명 유료

    국회 세종의사당(국회 분원) 설계비 10억원이 지난 10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해 내년 정부 예산안에 반영됐다. 지역 정치권과 시민단체는 환영했지만, 세종의사당 설치 내용을 담은 국회법 ... 개정안 처리가 이번 국회에선 어려워졌기 때문이다. 이해찬 의원이 2016년 대표 발의한 국회법 개정안은 3년째 국회에 계류돼 있다. 지난달 28일 국회 운영위 소위에 이 법안이 상정됐지만 ...
  • 청와대 '백원우 별동대' 부인…한국당 “권력형 게이트 의심”

    청와대 '백원우 별동대' 부인…한국당 “권력형 게이트 의심” 유료

    ... 대해 청와대는 명확히 설명하지 못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특수관계인의 범위가 따로 정해져 있느냐는 질문에 대해 “규정돼 있지 않다”고 말했다.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지난달 29일 국회 운영위에서 2명에 대해 “대통령 친인척과 특수관계인을 담당한다”고 했었다. ◆ “고래고기도 민정비서관실 업무 맞다” =고 대변인은 “특감반원은 민정수석실 내 � 고 대변인은 “특감반원은 ...
  • 민정실 직원들 "고래고기 때문에 울산행? 노영민 해명은 거짓"

    민정실 직원들 "고래고기 때문에 울산행? 노영민 해명은 거짓" 유료

    ... “이게 민정특감반이라고 불리는 별동대 성격의 팀이었다”며 “정확히 어떤 임무를 수행하는지도 비밀에 부쳐진 조직”이라고 전했다. 민정수석실 직원은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의 지난달 29일 국회 운영위원회에서의 발언을 “명백한 거짓”이라고 지적하기도 했다. 노 실장은 국회 운영위에서 민정수석실의 특감반이 울산에 갔던 것은 인정하면서도 “고래고기 사건 때문에 검찰과 경찰이 서로 다투는 것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