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512조 사상 최대 예산, 최악 졸속심사로 통과했다

    512조 사상 최대 예산, 최악 졸속심사로 통과했다 유료

    ... 적자는 71조5000억원으로 10년 만에 국내총생산(GDP) 대비 -3% 선을 넘게 된다. 내년 국가채무도 805조2000억원으로 올해보다 64조4000억원 증가한다. 이에 따라 내년 적자 국채 발행 규모는 약 60조원에 달하는 역대 최대로 예상된다. 나라 곳간에 들어오는 돈은 주는데 나가는 돈은 많아진 탓이다. 박영범 한성대 경제학과 교수는 “경기 대응을 위한 재정 '정책'과 ...
  • [사설] 예산안 강행처리 여당, 선거법·공수처법도 밀어붙일건가 유료

    ... 예산과 나랏돈을 퍼부어 구멍을 메우려는 선심성 복지·사업 예산이 넘쳐난다. 올 10월 현재 누적 재정적자가 벌써 45조5000억원에 달했는데도 정부는 내년에 60조원에 달하는 적자 국채 발행을 계획중이다. 결국 적자 재정과 국가 부채로 부족분을 메우겠다는 것이다. 당장의 위기를 모면하려고 미래세대에 감당할 수 없는 빚을 떠넘기는 몰염치한 처사다. 여기에 브레이크를 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