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산화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일본과 '소부장' 교역은 계속돼야 한다

    [노트북을 열며] 일본과 '소부장' 교역은 계속돼야 한다 유료

    ... 업체들은 2011년 동일본 대지진 때 위험 회피 차원에서 공장을 해외로 대거 분산했다. 그 덕을 지금 국내 반도체 업계가 보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대일 무역 역조 해소에만 매몰돼 국산화에만 매달리는 건 반쪽짜리다. 정부의 국산화 우선 목표는 소부장 100개다. 2024년까지 매년 2조원씩 투자한다. 소부장의 국산화는 강력히 추진하되 더 중요한 건 우리가 잘하는 반도체나 스마트폰, ...
  • "다 못 썼는데 뭘 또 줘"…그래도 공짜마스크 예산 574억

    "다 못 썼는데 뭘 또 줘"…그래도 공짜마스크 예산 574억 유료

    ... 공업지대에 자리 잡은 한 '1급 종합정비소'의 이모(56) 대표는 “지난해 중순부터 DPF 부착을 해왔지만 중장비 엔진을 교체한 건 세 번뿐”이라고 털어놨다. 핵심 소재·부품·장비를 국산화하는 명목으로 편성한 일명 '소부장' 예산은 '극일(克日)' 여론을 등에 업고 추진했다. 지난해 8000억원에서 2조1000억원 규모로 두 배 이상 늘렸다. 이 중 1조3000억원이 연구개발(R&D) ...
  • "다 못 썼는데 뭘 또 줘"…그래도 공짜마스크 예산 574억

    "다 못 썼는데 뭘 또 줘"…그래도 공짜마스크 예산 574억 유료

    ... 공업지대에 자리 잡은 한 '1급 종합정비소'의 이모(56) 대표는 “지난해 중순부터 DPF 부착을 해왔지만 중장비 엔진을 교체한 건 세 번뿐”이라고 털어놨다. 핵심 소재·부품·장비를 국산화하는 명목으로 편성한 일명 '소부장' 예산은 '극일(克日)' 여론을 등에 업고 추진했다. 지난해 8000억원에서 2조1000억원 규모로 두 배 이상 늘렸다. 이 중 1조3000억원이 연구개발(R&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