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교복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착한 교복' 밀어붙이자 업계 아우성

    '착한 교복' 밀어붙이자 업계 아우성 유료

    교복 대리점주·납품업체와 하청업체 직원 1000여 명이 13일 광화문 정부서울청사 후문에서 '교복업체 생존권 보장을 위한 교육부 정책 규탄 집회'를 열었다. [김성룡 기자] 중·고교생 교복가격 책정 방식을 두고 교육부와 교복업계 간의 갈등이 커지고 있다. 서울지역 체감온도가 영하 10도까지 떨어진 13일 오후. 광화문 정부서울청사 후문에 1000여 명이 모여 ...
  • 교복 한 벌 5000원 …'물려주기 장터' 북적

    교복 한 벌 5000원 …'물려주기 장터' 북적 유료

    12일 오후 서울 송파구청 앞 지하보도. '헌책·교복은행'이라는 간판을 내건 매장에는 교복을 고르는 사람들로 북적였다. 매장 벽면에는 커다란 옷장이 천장 높이까지 짜여 있다. 옷장마다 바지·블라우스 등 재활용 교복들이 학교별로 나뉘어 진열돼 있다. 헌책·교복은행은 송파구청이 교복 나누기 사업을 위해 연 '헌 교복 상설매장'이다. 2004년 문을 연 이후 지금까지 ...
  • “교복 1000원부터” 구청 장터 가세요

    교복 1000원부터” 구청 장터 가세요 유료

    10일 오전 서울 성동구청 1층 로비는 교복 매장을 방불케 했다. 무학여고·경일고·행당중 등 성동구 관내 15개 중·고교의 팻말 뒤로 계절별 교복과 블라우스, 체육복이 크기별로 진열돼 있었다. 'I'사와 'S'사 등 브랜드 교복도 즐비했다. 한쪽에는 옷을 직접 입어 볼 수 있는 탈의실도 마련됐다. 일반 매장과 다른 점은 벽에 붙은 가격표였다. 동복 상의 5000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