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과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건강한 가족] 정 주고받다 무심코 과음·과식…피로한 간 달래주는 영양소 드세요

    [건강한 가족] 정 주고받다 무심코 과음·과식…피로한 간 달래주는 영양소 드세요 유료

    추석 연휴 간 보호법 명절은 과음·과식으로 간 건강에 주의해야 하는 시기다. 연휴 기간 오랜만에 만난 친척과 담소를 나누면서 시도 때도 없이 기름진 음식을 먹고 술을 마시면서 간에 과부하가 걸릴 수 있다. 영양소를 분해하고 독소를 해독하면서 쉴 틈 없이 일하다가 간 기능이 떨어질 수 있다. 덩달아 지방간·간염 등 간 질환의 위험도 커진다. 추석 연휴를 앞...
  • [건강한 가족] 정 주고받다 무심코 과음·과식…피로한 간 달래주는 영양소 드세요

    [건강한 가족] 정 주고받다 무심코 과음·과식…피로한 간 달래주는 영양소 드세요 유료

    추석 연휴 간 보호법 명절은 과음·과식으로 간 건강에 주의해야 하는 시기다. 연휴 기간 오랜만에 만난 친척과 담소를 나누면서 시도 때도 없이 기름진 음식을 먹고 술을 마시면서 간에 과부하가 걸릴 수 있다. 영양소를 분해하고 독소를 해독하면서 쉴 틈 없이 일하다가 간 기능이 떨어질 수 있다. 덩달아 지방간·간염 등 간 질환의 위험도 커진다. 추석 연휴를 앞...
  • [건강한 가족] 매 끼니 단백질 섭취 채소부터 먹기 … 포만감 줘 과식 막아

    [건강한 가족] 매 끼니 단백질 섭취 채소부터 먹기 … 포만감 줘 과식 막아 유료

    올바른 소식의 기술 건강한 장수의 비결 중 하나로 꼽히는 식습관은 '소식(少食)'이다. 소식은 영양 과잉 상태인 현대인이 과식·비만으로 인해 발생하는 질병을 예방·관리하는 데 도움이 된다. 하지만 무조건 적게 먹는 것이 능사는 아니다. 나이 들수록 떨어지는 기초대사량에 맞춰 음식의 종류가 아닌 양을 줄여 소화 흡수에 부담 없도록 해야 한다. 적절한 영양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