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공동주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득·보유·양도 모든 단계서 세금 올려…다주택자 세금, 시세차익보다 많을 수도 유료

    7·10대책의 세제 강화는 다주택자들에게 세금 폭탄을 안길 전망이다. 최고 12배로 올라가는 3주택 이상의 취득세율 12%는 과거 '사치성 재산'으로 불렸던 별장과 고급주택(전용 245㎡ 초과 공동주택 등)에 적용하는 중과 세율과 같다. 최고 20%포인트 올린 양도세 최고 세율 72%(3주택 이상 중과)는 3년 이하 징역, 1억원 이하 벌금에 처할 수 있는 ...
  • [손영준의 퍼스펙티브] 지배세력 잘잘못 따지지 않는 건 봉건적 통치 관행

    [손영준의 퍼스펙티브] 지배세력 잘잘못 따지지 않는 건 봉건적 통치 관행 유료

    ... 공공성 공공성 이미지 정부와 여당에서 공공성 논의가 활발하다. 각종 정책은 공공성·공익·공동선 증진의 이름으로 제시된다. 그러나 공공정책에서는 설득의 논리가 중요하다. 여권이 제시하는 ... 집주인을 옥죄는 전·월세 정책은 성공하기 어렵다. 전·월세 법안이 공공성을 증진하기 위해서는 주택 소유자의 입장도 충분히 들어볼 필요가 있다. 이것이 소통의 원리이다. 종부세 같은 세금 인상에 ...
  • 3주택 보유세 연 1억 5000만원 껑충…강력한 매도 압박

    3주택 보유세 연 1억 5000만원 껑충…강력한 매도 압박 유료

    ━ 다주택자 '핀 포인트' 세금 폭탄 정부가 3주택자(조정대상지역은 2주택자) 이상 다주택자를 '핀 포인트'해 종합부동산세(종부세) 세율을 2배가량 올렸다. 하지만 공제비율 축소, ... 수준으로 오른다. 세 부담을 가중하는 요인은 또 있다. 바로 공시가격 인상이다. 국토교통부는 공동주택은 시세 70% 수준인 공시가격을 시세 수준으로 현실화하겠다며 매년 공시가격을 올리고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