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건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박덕흠, '골프장 매입' 무관하다더니…"손실 나도 가자"

    박덕흠, '골프장 매입' 무관하다더니…"손실 나도 가자"

    [앵커] 지난주 국민의힘을 탈당한 박덕흠 의원, 가족회사가 천억 원대 피감기관 공사를 수주해서 이해충돌 논란에 휩싸였죠. 또 박 의원은 건설공제조합 임원 시절, 고가 골프장 매입과 관련해서도 고발이 돼 있는데요. 저희 JTBC가 이 고발과 관련해서 박 의원의 그간 해명과는 좀 다른 정황을 보여주는 회의록을 입수했습니다. 최수연 기자입니다. [기자] [박덕흠/무소속 ...
  • '휴가연장 의혹' 추미애 등 무혐의…"검찰개혁 완수 매진"

    '휴가연장 의혹' 추미애 등 무혐의…"검찰개혁 완수 매진"

    ... 수사를 진행 중인데요. 최근 국민의힘을 탈당했죠. 무소속 박덕흠 의원 일가입니다. 직권남용과 부패방지법 위반, 공직자 윤리법 위반 혐의로 고발이 된 상태입니다. [안진걸/민생경제연구소장 : 건설회사를 운영하고 있는 사실상 건설회사의 총괄회장으로서 이해충돌이 명백하기 때문에 의원직을 깨끗이 사퇴하고 민간인 자격으로서 본인이 건설회사 열심히 복무하는 게 맞다. 또 한편으로 역시 민간인 ...
  • 대우조선에 이어 두산인프라코어도? 현대중, 예비입찰 참여

    대우조선에 이어 두산인프라코어도? 현대중, 예비입찰 참여

    현대중공업그룹이 두산인프라코어 인수전에 참여했다. 그룹 산하 현대건설기계와 함칠 경우 세계 5위권 건설기계 업체로 부상한다. 두산인프라코어의 건설기계들. 사진 두산인프라코어 현대중공업그룹이 두산인프라코어 매각을 위한 예비입찰에 참여한다. 현대중공업지주는 28일 한국거래소 조회 공시를 통해 “두산인프라코어의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위한 예비입찰에 응하여 제안서를 ...
  • 현대중공업그룹, 두산인프라코어 예비 입찰 참여

    현대중공업그룹, 두산인프라코어 예비 입찰 참여

    ... 인수를 추진한다는 보도가 나오자 "인수를 검토한 사실이 없다"고 부인했으나 최근 입장을 바꾸고 예비입찰 참여를 결정했다. 현대중공업그룹이 두산인프라코어 인수에 성공해 계열사 현대건설기계와 합치면 글로벌 '빅5' 건설기계 제조업체로 도약할 수 있다. 건설기계 세계시장 규모는 240조원에 달한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sue&]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비 과감한 투자 … 한세실업, 미래 위한 도전 나서

    [issue&]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비 과감한 투자 … 한세실업, 미래 위한 도전 나서 유료

    한세실업은 미얀마에 추가 생 산시설을 건설하고 있다. 독자 개발한 스마트팩토리 시스템 '햄스'도 갖춘다. 사진은 미얀 마 공장동(위, 지난 6월 촬영)과 완공 조감도. [사진 한세실업] 글로벌 패션 전문 기업 한세실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어려운 경영 여건 속에서도 미래를 위한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 한세실업은 다음 달 미국 ...
  • [위클리부동산] GS건설, 별내자이더스타 아파트·오피스텔 내달 분양

    [위클리부동산] GS건설, 별내자이더스타 아파트·오피스텔 내달 분양 유료

    GS건설은 다음 달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택지개발지구에 대규모복합단지 '별내자이 더 스타' 아파트와 오피스텔을 분양한다. 아파트는 지하 3층∼지상 최고 46층 5개 동 규모로, 전용면적 84㎡와 99㎡ 총 740가구로 조성된다. 수도권(서울·경기·인천) 모든 지역에서 1순위 청약이 가능하며 전용 84㎡의 경우 일반공급 물량의 25%, 전용 99㎡ 일반 공급물량의 ...
  • 고비 넘긴 두산 “올해 숙제는 다 끝냈다”

    고비 넘긴 두산 “올해 숙제는 다 끝냈다” 유료

    ... 지분(36%)의 매각 협상을 진행 중이다. 매각 가격은 최대 1조원대로 보고 있다. 그룹 내부에선 “충분히 비싼 값을 받지 못하면 안 팔아도 그만”이라는 말이 나온다. 두산은 “인프라코어가 건설현장 종합관리 솔루션으로 국토교통부 장관상을 받는 등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며 '몸값 올리기'를 시도하고 있다. 정부의 전력 정책은 여전히 두산그룹의 앞날을 좌우할 수 있는 변수다. 두산그룹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