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건보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재일기] “내 집이 짐 됐다” 건보료가 무서운 사람들

    [취재일기] “내 집이 짐 됐다” 건보료가 무서운 사람들 유료

    정종훈 복지행정팀 기자 이번 달 건강보험료가 인상되는 지역 가입자는 259만 세대다. 이들은 1년 새 소득과 재산 과표가 올랐다는 의미다. 매년 이맘때면 주택·토지 등 재산과 소득의 변동분을 건보료에 반영하는 게 연례행사다. 인상 세대가 지난해(264만)와 비슷하다. 경기 침체 여파로 소득 과표 증가율은 지난해보다 많이 떨어졌지만, 재산 과표 증가율(8....
  • 문케어 덕분에 덜 오른다더니···건보료·실손보험료 다 뛴다

    문케어 덕분에 덜 오른다더니···건보료·실손보험료 다 뛴다 유료

    정부가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정책(문재인 케어)에 따른 실손보험 반사 이익을 내년도 실손보험료에 반영하지 않기로 했다. 이에 따라 실손보험료 인상 폭이 커질 전망이다. 정부는 문케어 비용을 조달하기 위해 매년 건보료를 3% 이상 올렸다. 문케어 덕분에 실손보험 지출이 줄면 실손보험료를 덜 부담하게 될 것이라고 내세웠지만 현실은 거꾸로 가고 있다는 지적을 받...
  • 문케어 덕분에 덜 오른다더니···건보료·실손보험료 다 뛴다

    문케어 덕분에 덜 오른다더니···건보료·실손보험료 다 뛴다 유료

    정부가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정책(문재인 케어)에 따른 실손보험 반사 이익을 내년도 실손보험료에 반영하지 않기로 했다. 이에 따라 실손보험료 인상 폭이 커질 전망이다. 정부는 문케어 비용을 조달하기 위해 매년 건보료를 3% 이상 올렸다. 문케어 덕분에 실손보험 지출이 줄면 실손보험료를 덜 부담하게 될 것이라고 내세웠지만 현실은 거꾸로 가고 있다는 지적을 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