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거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정재의 시시각각] 나랏돈 못 써 안달 난 분들

    [이정재의 시시각각] 나랏돈 못 써 안달 난 분들 유료

    ... 재산을 허락 없이 훔치는 것과 같다. 기재부가 이런 사실을 모를 리 없다. 그런데도 아무도 입을 열어 “도둑이야” 소리치지 않는다. 과거엔 이렇지 않았다. 여당 실세의 요구도 단호히 거절한 예산실 관료들의 무용담이 차고 넘쳤다. 그렇다고 야당엔들 기대하겠나. 총선을 앞두고 되레 지역 민원 예산이나 늘리지 않으면 천만다행이다. 어디 하나 브레이크가 없다. 청와대의 무능과 ...
  • 500억 기부한 91세 배우 "내 관엔 성경책 하나만 넣어달라"

    500억 기부한 91세 배우 "내 관엔 성경책 하나만 넣어달라" 유료

    ... 묻어달라“고 말했다. 그가 가장 좋아하는 구절은 고린도전서 15장 10절이다. 김경희 기자 비싸게 받고 팔 생각은 안 해보셨나요. “누가 500억원 줄 테니 팔라고 하긴 했었는데 내가 거절했죠. 지금 이렇게 좋은 일에 쓰면서 오래 보존할 수 있으니 훨씬 좋지 않나요.” “다시 태어나도 배우의 길 가겠다” 신씨의 기증 재산을 토대로 2011년 신영균영화예술재단이 출범했다. 재단은 ...
  •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 아동·청년·농민 수당 폼 잡기 좋지만…

    [신성식의 요람에서 무덤] 아동·청년·농민 수당 폼 잡기 좋지만… 유료

    ... 기초연금 통장을 만들 때 주민센터 직원이 “생활에 변화가 있느냐”고 물었다. 하지만 김 할머니는 “그런 거 아니다”며 돌아섰다. 성북구청 이순자 팀장은 “직원이 상담하려고 조심스레 접근했지만 거절했다”며 “창피함이나 모멸감을 느낄 수 있고, 더 이상 얘기하면 실례가 될 수 있었다”고 말한다. 대개 극단적 선택을 하는 사람은 주변에 도움 신호를 보낸다. 아직 그런 증언이 없다. 요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