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개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웃음 잃은 개콘 16년 전 처음처럼 도전이 필요해

    웃음 잃은 개콘 16년 전 처음처럼 도전이 필요해 유료

    요즘 '개콘'에는 이렇다할 유행어가 없다. 새 코너 '유전자'(유행어를 전파하는 자)는 “그래서 죄송하다”며 이를 역설적으로 이용한다. 틈만 보이면 각자 엉뚱한 문구를 '유행어'로 들이밀어 웃음을 유도한다. [사진 KBS] 때로는 수성이 창업보다 힘들다. 17년차 장수 프로그램 '개그콘서트'(KBS2, 이하 '개콘')에도 해당되는 말이다. 1999년 첫 방송 ...
  • [박나래·김지민 취중토크③] 김지민 "발걸어 넘어뜨리셔도 좋아요, 웃어만 주신다면"

    [박나래·김지민 취중토크③] 김지민 "발걸어 넘어뜨리셔도 좋아요, 웃어만 주신다면" 유료

    ... '웃음'으로 가득했고, 다른 3분의 1은 진지한 성찰이 자리했다. 그리고 나머지 3분의 1은 너무 야해서 기사에 담을 수 없었다. [박나래·김지민 취중토크 ②]에 이어 - '개콘'이 예전보다 재미없다는 지적이 많아요. (박나래) "저를 보고 말씀하지 마세요. 저는 '개콘'출신이지만 지금 '코빅'이잖아요.(웃음) 농담입니다." ...
  • "물갈이 안되고 식상" '개콘' 왜 이러나

    "물갈이 안되고 식상" '개콘' 왜 이러나 유료

    스타들의 홍보성 출연이 집중되고 있는 '감수성'. '개콘'의 또다른 인기 코너인 '용감한 녀석들'팀이 출연한 장면이다. '개콘' 코너끼리 서로를 흉내내는 등 자체 패러디가 남발돼 식상하다는 지적이다. [사진 KBS] 최장수 코미디 프로그램으로 인기 정상의 자리를 지켜온 KBS '개그콘서트'. (이하 개콘) 치열한 서바이벌 방식의 내부 경쟁을 통해 13년 롱런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