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개인정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송파구 'n번방' 개인정보 유출 피해자 명단 공개 논란 유료

    서울 송파구가 이른바 'n번방 사건' 개인정보 유출 피해자로 추정되는 명단을 구청 웹사이트에 게시했다가 삭제해 논란이 일고 있다. n번방 사건은 구속된 조주빈(25)이 미성년자 등의 성착취 동영상을 불법 제작해 텔레그램 대화방 '박사방'에 유포한 사건이다. 송파구는 지난 6일 구청 웹사이트의 위례동 주민센터 우리동소식 게시판에 '개인정보 유출로 인한 정보...
  • [사설] 공익 요원도 보는 개인정보…관청이 '박사' 범죄 방조 유료

    성 착취 영상물 제작·유포 피의자 조주빈은 여성들을 협박해 자신의 요구에 따르도록 했다. 위협의 무기는 여성들의 집 주소나 가족 관계 등에 대한 개인정보였다. 조주빈은 온라인상에서 접촉한 여성들에게 이름과 생년월일 등의 기초 정보를 얻은 뒤 이를 이용해 세세한 개인정보를 입수했다. 조주빈 주변의 사회복무 요원(공익 요원)들이 그 일을 도왔다. 조주빈은 텔...
  • 위치정보 사업, 진입장벽 낮추되 개인정보 보호 강화해야

    위치정보 사업, 진입장벽 낮추되 개인정보 보호 강화해야 유료

    위치정보 지난 26일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은 방통위 전체회의에서 위치정보 산업 활성화를 위한 규제 완화 필요성을 언급했다. 이날 한 위원장은 “개인 위치정보 사업자에 대한 현행 '허가제'가 실질적으로는 일정 요건을 갖추면 되는 '등록제'로 유지되고 있다”면서도 “규제 완화 차원에서 이를 (완전한) 등록제로 개선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현행 위치정보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