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개막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광현 선발 투수로 돌아온다…STL 감독 공식 언급

    김광현 선발 투수로 돌아온다…STL 감독 공식 언급 유료

    ... 김광현은 2007년 KBO 리그에 데뷔해 지난해까지 세이브를 거둔 적은 없다. KBO 통산 298경기 등판 가운데 선발 투수로만 276경기에 나섰다. 김광현은 지난달 25일 피츠버그와 개막전에서 5-2로 앞선 9회 초 마운드에 오른 김광현은 1이닝 2실점으로 진땀 세이브를 챙겼다. 이후 세인트루이스는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아 이탈자가 줄줄이 발생했다. 지난달 29일 마일스 ...
  • 류현진 머리카락 '컷' 제구력 '업'…토론토 이적 첫 승

    류현진 머리카락 '컷' 제구력 '업'…토론토 이적 첫 승 유료

    ... 수 있었지만, 토론토 벤치는 류현진을 무리시키지 않았다. MLB는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시즌 초반 부상자가 많은 편이다. 류현진은 지난달 25일 탬파베이와의 개막전에서 4⅔이닝 4피안타(1피홈런) 3볼넷 1사구 4탈삼진 3실점, 31일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원정경기에서 4⅓이닝 9피안타(1피홈런) 1볼넷 5탈삼진 5실점으로 부진했다. 세 번째 등판에서도 ...
  • [IS 인터뷰] LG 채은성 "시간이 필요했다, 팬들께 감사"

    [IS 인터뷰] LG 채은성 "시간이 필요했다, 팬들께 감사" 유료

    ... 내보내 주신만큼 더 잘하고 싶다." -타격감이 살아난 시점에 관중이 입장하기 시작했다. "관중 입장이 두 번째 경기였던 7월 28일 SK전에서 1군에 콜업됐다. 원정 경기였는데 개막전처럼 느껴져 많이 떨리더라. 팬들이 경기장을 찾아 박수를 치고, 응원해주시니 확실히 더 재미있다. 집중도 잘됐다. 선수는 역시 팬으로부터 힘을 얻는 것 같다." -올 시즌 목표는. "상위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