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심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멘탈 갑' 하재훈의 지론, "타고난 강심장은 없다"…그의 담력 비법은?

    '멘탈 갑' 하재훈의 지론, "타고난 강심장은 없다"…그의 담력 비법은? 유료

    "타고난 강심장이 어디 있습니까. 저도 긴장할 때는 다 긴장합니다." SK 소방수 하재훈(29)은 '천생 마무리감'으로 평가 받는다. 위기에서 긴장하는 법이 없고, 실점을 한 뒤에는 "내가 아니라 누가 올라왔어도 맞았을 것"이라는 생각으로 아쉬움을 금세 털어 버린다. 야구는 '멘털 게임'이라는 명제를 확실하게 증명하고 있다. ...
  • '멘탈 갑' 하재훈의 지론, "타고난 강심장은 없다"…그의 담력 비법은?

    '멘탈 갑' 하재훈의 지론, "타고난 강심장은 없다"…그의 담력 비법은? 유료

    "타고난 강심장이 어디 있습니까. 저도 긴장할 때는 다 긴장합니다." SK 소방수 하재훈(29)은 '천생 마무리감'으로 평가 받는다. 위기에서 긴장하는 법이 없고, 실점을 한 뒤에는 "내가 아니라 누가 올라왔어도 맞았을 것"이라는 생각으로 아쉬움을 금세 털어 버린다. 야구는 '멘털 게임'이라는 명제를 확실하게 증명하고 있다. ...
  • [IS 도쿄스토리] "내가 좀 이상한가?" 이정후 스스로도 신기한 선천적 강심장

    [IS 도쿄스토리] "내가 좀 이상한가?" 이정후 스스로도 신기한 선천적 강심장 유료

    "제가 생각해도 제가 조금 이상한 것 같아요." 야구는 확실히 '멘탈 게임'이다. 국가대표 외야수 이정후(21·키움)가 온 몸으로 보여주고 있다. 타석에 설 때마다 '참 잘 친다'는 감탄사를 내뱉게 하는 이정후지만, 남다른 타격 재능과 야구 센스보다 주변을 더 놀라게 하는 것은 타고난 강심장이다. 스스로도 '내가 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