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도 넘은 극렬 지지층, 대통령이 자제시켜야 유료

    ... 지지자들의 행태가 갈수록 심해지고 있기 때문이다. 상대 정파의 정치인들도 모자라 요즘엔 일반 서민까지 사냥의 먹잇감으로 삼는다. 지난 9일 문 대통령은 충남 아산의 전통시장에서 한 반찬가게 상인을 만났다. 그는 대통령에게 하소연하듯 “(경기가) 거지 같아요, 너무 장사가 안돼요”라고 했다. 이 장면이 방송에 나가자 친문 네티즌들은 각종 비난도 모자라 개인의 신상까지 털었다. ...
  • "31번 환자, 신천지 예배 때 460명 동석…신도들 자가격리"

    "31번 환자, 신천지 예배 때 460명 동석…신도들 자가격리" 유료

    ... 사람을 빨리 확인해 조기 치료에 들어가야 한다”며 “우리는 아직까지 의심환자가 아무 의원, 대학병원으로 가는 상황이다. 이렇게 되면 모든 병원이 다 뚫릴 수 있다. 지역 단위로 의심 증상 환자를 보는 병·의원을 지정해 가능하면 그쪽으로 환자들이 가게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대구=김윤호·김정석 기자, 이에스더 기자 youknow@joongang.co.kr
  • “문빠 이성상실, 민주당은 눈치만 봐”

    “문빠 이성상실, 민주당은 눈치만 봐” 유료

    ... 지지층)'들의 행태는 더 가관인데, 민주당 지도부가 이성을 상실한 문빠들의 눈치를 보고 있다”고 비판했다. 최근 충남 아산시장을 찾은 문 대통령에게 “거지 같다. 장사가 안된다”고 하소연한 반찬가게 주인이 '신상털이'를 당한다는 소식도 전하며 “대통령의 잘못된 정책으로 먹고살기 힘든데 지지층이 상인에게 욕을 하는 적반하장이 벌어졌다. 민주당의 오만과 문빠들의 이성 상실을 바라보는 국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