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李栋旭出任平昌冬奥会及残奥会宣传大使

기자
来源:日刊体育
演员李栋旭被委任为2018平昌奥运会、残奥会及江原道旅游宣传大使。

1月11日,李栋旭所属经纪公司方面表示,“李栋旭被委任为2018平昌奥运会、残奥会及江原道旅游宣传大使。李栋旭将全力进行宣传,为2018平昌冬奥会和残奥会的成功举办及江原道地区旅游业的更好发展贡献自己的力量”。

从去年3月开始的4个月期间,李栋旭以首尔为起点,在新加坡、香港、印度尼西亚、泰国、日本、台湾等7个城市举行了“For My Dear”亚洲巡回粉丝见面会。他去的每个地方都获得了众多粉丝热烈的欢迎和当地媒体的竞相采访,印证了他在亚洲的人气。李栋旭的人气不仅是在韩国国内,在全世界也有望在宣传上做出巨大贡献。

另外,李栋旭确定出演JTBC新剧《LIFE》(暂定名),饰演大学医院医疗急救中心医生艺镇宇(音)一角。《LIFE》因李栋旭的出演和李秀妍编剧执笔的剧本而备受期待,将于年内在JTBC播出。
AD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군사안보연구소

군사안보연구소는 중앙일보의 군사안보분야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군사안보연구소는 2016년 10월 1일 중앙일보 홈페이지 조인스(https://news.joins.com)에 문을 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https://news.joins.com/mm)를 운영하며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군사ㆍ안보ㆍ무기에 관한 콘텐트를 만들고 있습니다.

연구소 사람들
김민석 소장 : kimseok@joongang.co.kr (02-751-5511)
국방연구원 전력발전연구부ㆍ군비통제센터를 거쳐 1994년 중앙일보에 입사한 국내 첫 군사전문기자다. 국방부를 출입한 뒤 최장수 국방부 대변인(2010~2016년)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군사안보전문기자 겸 논설위원으로 한반도 군사와 안보문제를 깊게 파헤치는 글을 쓰고 있다.

오영환 부소장 : oh.younghwan@joongang.co.kr (02-751-5515)
1988년 중앙일보 입사 이래 북한 문제와 양자 외교 관계를 비롯한 외교안보 현안을 오래 다뤘다. 편집국 외교안보부장ㆍ국제부장과 논설위원ㆍ도쿄총국장을 거쳤고 하버드대 국제문제연구소(WCFIA) 펠로우를 지냈다. 부소장 겸 논설위원으로 외교안보 이슈를 추적하고 있다.

박용한 연구위원 : park.yonghan@joongang.co.kr (02-751-5516)
‘북한의 급변사태와 안정화 전략’을 주제로 북한학 박사를 받았다.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ㆍ군사기획연구센터와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북한연구센터에서 군사ㆍ안보ㆍ북한을 연구했다. 2016년부터는 중앙일보에서 군사ㆍ안보 분야 취재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