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물건 Thing

  • 영혼까지 갈아넣는 '45분'…시간없는 사람 위한 최적 운동

    영혼까지 갈아넣는 '45분'…시간없는 사람 위한 최적 운동

    10년 넘게 최소 주 4회 운동을 해왔던 내가 요즘 푹 빠진 운동이 있다. 전 세계적으로 가장 핫한 피트니스 브랜드 '에프45(F45) 트레이닝'이다. 무엇이 다르기에 전 지구적인 사랑을 받을까. 약 2700여 개에 달하는 동작을 매일 다르게 조합해 딱 45분간 운동하는데, 운동 효과와 강도는 운동선수조차 끝나고 나면 "죽을 맛"이라고 말할 정도로 강렬하다...
  • MZ는 술을 고를 때도 이유가 있다

    MZ는 술을 고를 때도 이유가 있다

    소비에 의미를 부여하고 브랜드의 철학과 메시지를 중요하게 여기는 MZ세대는 위스키를 대할 때도 마찬가지다. 네이키드그라우스는 이러한 MZ세대를 타겟했다. 'Live naked'라는 슬로건을 걸고, 네이키드(벌거벗은)라는 단어 뜻처럼 외부의 겉모습보다 내면의 아름다움을 중시하고, 다른 사람들이 좋아하는 것을 따라 하기보다 '나 그대로 살자'라고 말한다. 수많...
  • 이탈리아 할머니 손맛은 '여기'서 나왔다

    이탈리아 할머니 손맛은 '여기'서 나왔다

    자신의 가치관과 세계관이 소비로 표현되는 시대. 소비 주체로 부상한 MZ세대 기획자·마케터·작가 등이 '민지크루'가 되어 직접 자신이 좋아하는 물건·공간·서비스 등을 리뷰합니다. 〈편집자주〉 집안 대대로 내려오는 파스타 레시피를 건네준 이탈리아인 할머니가 말씀하셨다. “이탈리아인의 부엌에는 반드시 이것이 있다”고. 이탈리아 가정식 파스타의 비밀병기는 '마...
  • 채식주의 범이 내려온다, 너의 가운에!

    채식주의 범이 내려온다, 너의 가운에!

    자신의 가치관과 세계관이 소비로 표현되는 시대. 소비 주체로 부상한 MZ세대 기획자·마케터·작가 등이 '민지크루'가 되어 직접 자신이 좋아하는 물건·공간·서비스 등을 리뷰합니다. 〈편집자주〉 옷에도 채식주의가 있다. 최근 세계적으로 주목 받고 있는 '비건 패션'이다. 비건 패션은 가죽·모피처럼 동물에서 얻는 소재를 사용하지 않고도 충분히 아름다울 수 있다...
  • 민초단을 위한, 민초단에 의한, 민초단의 '민트'

    민초단을 위한, 민초단에 의한, 민초단의 '민트'

    자신의 가치관과 세계관이 소비로 표현되는 시대. 소비 주체로 부상한 MZ세대 기획자·마케터·작가 등이 '민지크루'가 되어 직접 자신이 좋아하는 물건·공간·서비스 등을 리뷰합니다. 〈편집자주〉 나는 '민초단(민트와 초콜릿을 섞어 만든 디저트 '민트 초코'를 좋아하는 사람을 가리키는 말)'이다. 해외 구매 대행을 전전하며 순수한 민트 맛을 찾아 헤매던 나에게...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