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선 2035

  • [<!HS>시선<!HE><!HS>2035<!HE>] 그래도 지구는 평평하다?

    [시선2035] 그래도 지구는 평평하다?

    김준영 중앙홀딩스 커뮤니케이션팀 기자 넷플릭스 다큐멘터리 '그래도 지구는 평평하다'(2018)는 지구가 평평하다고 믿는 지구 평면론자들의 이야기다. 주인공 격인 마크 서전트를 비롯한 지구 평면론자들의 주장을 요약하면, 지구는 북극을 중심으로 한 원반 모양이며 그 끝은 약 60m 높이의 남극 얼음벽으로 둘러싸여 있다. 원반 가장자리 위로는 돔 형태의 유리막이 ...
  • [<!HS>시선<!HE><!HS>2035<!HE>] 1q2w3e4r!

    [시선2035] 1q2w3e4r!

    김준영 중앙홀딩스 커뮤니케이션팀 기자 군 제대 얼마 후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우리 부대 컴퓨터 비밀번호는 '1q2w3e4r!'이었다”고 쓰인 글을 보고 놀란 적이 있다. '우리 부대만 그런 게 아니었어…?' 행정병 복무할 때 비밀번호와 똑같았다. 컴퓨터 자판 좌상단 숫자와 로마자 알파벳을 지그재그로 나열한 뒤 '특수문자를 섞어야 한다'는 보안 지침에 따라 ...
  • [<!HS>시선<!HE><!HS>2035<!HE>] “아뇨, 국민 의견이 그래요”

    [시선2035] “아뇨, 국민 의견이 그래요”

    김준영 중앙홀딩스 커뮤니케이션팀 기자 영국의 근미래(2019~2034년)를 그린 BBC·HBO 합작 드라마 '이어즈&이어즈'(Years&Years, 2019)에는 혼란한 정세 속 거물이 되어가는 정치인 비비안 룩(엠마 톰슨 역)이 나온다. 기업가 출신인 그가 정치인으로 성공하는 과정은 간단하다. 더 많은 국민에 편승해 편을 가르는 것. TV 토론회에 나와...
  • [<!HS>시선<!HE><!HS>2035<!HE>] 돋보기 사용법

    [시선2035] 돋보기 사용법

    김준영 중앙홀딩스 커뮤니케이션팀 기자 “코로나19 사태 원인이 뭐라고 생각해?” 요즘 주변 사람들과 얘기하다 보면 나오는 단골 질문이다. '정부 탓이냐' '신천지 탓이냐' 택일하라는 얘기다. “글쎄요, 둘 다 필요 이상으로 욕을 먹는 것 같은데요”라고 슬쩍 발을 뺀다. '원인이면 중국 우한에서 찾을 것이지, 무슨 우리끼리 네 탓 내 탓이냐'는 생각이 차오르지만, ...
  • [<!HS>시선<!HE><!HS>2035<!HE>] 현실엔 리셋이 없다(Feat. WoW)

    [시선2035] 현실엔 리셋이 없다(Feat. WoW)

    김준영 사회2팀 기자 2005년 9월 13일 미국 게임 회사 블리자드의 다중접속온라인게임(MMORPG) 월드오브워크래프트(WoW)에선 '오염된 피 사건'이라는 전대미문의 현상이 발생했다. 특정 던전(몬스터 소굴) 안에만 있어야 할 신종 바이러스(오염된 피)가 시스템 오류로 인해 '펫'(유저가 키우는 동물)을 매개로 외부로 유출됐고, 대역병으로 번져 유저 캐릭터 ...
  • [<!HS>시선<!HE><!HS>2035<!HE>] 광부 아버지와 교수 아버지

    [시선2035] 광부 아버지와 교수 아버지

    김준영 사회2팀 기자 A의 아버지는 채용 비리 뉴스가 나올 때면, 말없이 고개를 떨구신다고 한다. 2년 전, 5년간 다니던 강원랜드에서 부정 청탁 채용자로 해고당한 A는 이제 그런 아버지가 안쓰럽다. 태백에서 광부로 일하는 아버지는 2012년 A가 취업 준비를 하던 시절, 교회 지인인 강원랜드 직원에게 “아들이 이력서를 넣었다. 잘 좀 봐달라”고 말을 건넨 ...
  • [<!HS>시선<!HE><!HS>2035<!HE>] 당신은 ○○을 신뢰하나요

    [시선2035] 당신은 ○○을 신뢰하나요

    김준영 정치팀 기자 영국 싱크탱크 레가툼 연구소가 매년 발표하는 '세계 번영 지수'는 흔히 '살기 좋은 국가' 지표로 인용된다. 북유럽 국가들이 상위권을 휩쓴다는 그 발표다. 2007년 조사 이래 우리나라는 매번 20~30위대를 유지했다. 지난주 발표된 2019년 보고서에서도 우리나라는 전체 167개국 중 29위. 12개 세부 지표별로 살펴보니 교육(2위), ...
  • [<!HS>시선<!HE><!HS>2035<!HE>] 그들의 뇌가 궁금하다

    [시선2035] 그들의 뇌가 궁금하다

    김준영 정치팀 기자 “하늘나라에 가면 대통령 세 부류가 있다. 타살 박정희, 자살 노무현, 자연사 김대중….” A 국회의원은 기자들과 만난 사석에서 농담을 꺼냈다. 얘기를 더 들어보니, 하늘나라에 가면 같은 부류끼리 모여 살기 때문에 박정희 옆에는 B(타살당한 여배우)가 있어 좋고, 노무현 옆에는 C(자살한 여배우)가 있어 좋고, 김대중 옆에는 D(이혼한 여배우)가 ...
  • [<!HS>시선<!HE><!HS>2035<!HE>] 조국을 사랑하는 길

    [시선2035] 조국을 사랑하는 길

    김준영 정치팀 기자 “정의에도 착한 정의, 나쁜 정의가 있는 건가.” 5년 만에 만난 후배 A는 짐짓 화가 나 보였다. 개천절, 부산의 한 식당에서였다. 검찰 수사관 시험을 준비 중이라는 A는 사회 정의를 바로잡는 일에 끌렸다는, 다소 간지러운 응시 배경을 늘어놨다. 때마침 식당 한쪽 TV에선 서울 광화문 광장의 '조국 퇴진' 집회 소식이 흘러나왔다. A는 ...
  • [<!HS>시선<!HE><!HS>2035<!HE>] 다들 익숙하시지요?

    [시선2035] 다들 익숙하시지요?

    김준영 정치팀 기자 1) 절대 안 했다고 잡아뗀다 =141회. 의혹을 해소하겠다� 141회. 의혹을 해소하겠다며 기자간담회를 연 장관 후보자가 기자들에게 내놓은 “모른다”는 취지의 답변 횟수다. 재산 5분의 1(10억원)을 사모펀드에 넣었지만 투자처도, 투자내역도, 심지어 자녀들이 수천만 원을 넣은 사실도 모른 채 펀드 투자처는 관급 공사를 수주하며 절로 ...
  • [<!HS>시선<!HE><!HS>2035<!HE>] 친일 낙인찍기=애국?

    [시선2035] 친일 낙인찍기=애국?

    김준영 정치팀 기자 “국민 여러분께 머리 숙여 사죄드립니다.” 29년간 한국콜마를 이끌었던 윤동한 회장이 직을 내려놓기까진 단 3일. 임직원 월례조회에서 “아베는 문재인 면상을 주먹으로 치지 않은 것만 해도 대단한 지도자”라는 내용이 나오는 유튜브 영상을 틀었다는 보도가 나온 시점부터다. 유튜브를 보여준 건 물론 잘못이지만, 후폭풍은 걷잡을 수 없었다. 정치권은 ...
  • [<!HS>시선<!HE><!HS>2035<!HE>] 조국 수석의 허망한 죽창론

    [시선2035] 조국 수석의 허망한 죽창론

    김준영 정치팀 기자 잘못 본 줄 알았다. 청와대 민정수석이 '죽창가'를 페이스북에 올렸다. 최악의 한일관계 속인데, 한가로이 드라마 '녹두꽃'(동학농민운동을 이끈 전봉준 일대기)에 나온 배경음이 '죽창가'였음을 알아차렸다고 자랑하려는 목적은 아니었을 거다. 조국은 몰랐을 리 없다. 1894년 동학농민운동의 시초는 고부군수 조병갑의 탐학으로 말미암은 고부 민란(1차 ...
  • [<!HS>시선<!HE><!HS>2035<!HE>] 이한열과 탱크맨, 그리고 홍콩인

    [시선2035] 이한열과 탱크맨, 그리고 홍콩인

    김준영 정치팀 기자 '딸깍' 셔터 소리에 담긴 찰나는 때때로 진짜 현실보다 더 강한 기억을 남긴다. 그리고 “기억이란 것은 구원의 행위를 함축하고 있다. 기억되고 있는 것은 부재로부터 구제되어 온 것이고, 잊혀지고 있는 것은 버림받아 온 것이다”라고 존 버거는 썼다. 1987년 6월 9일, 연세대 티셔츠를 입은 한 청년이 친구 품에 축 늘어졌다. 귓불을 타고 ...
  • [<!HS>시선<!HE><!HS>2035<!HE>] 몰카범 용의자(?)의 추억

    [시선2035] 몰카범 용의자(?)의 추억

    김준영 정치팀 기자 “지금 뭘 찍고 계시는 거예요?” 지난해 어느 봄날, 퇴근 후 들른 한 일본식 술집에서 소소한 '혼술'을 즐기다, 왼쪽 여성의 차가운 목소리가 꽂혔다. 짐짓 화난 표정의 그와, 순간 당황함이 어린 내 얼굴. 흘깃흘깃 쳐다보는 주변의 시선이 느껴졌다. “아까부터 제 몸을 찍고 있었잖아요.” 술집 사장이 다가와 무슨 일인지 묻자 여성은 다시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