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본, 미얀마로 가던 북한제 미사일 자재 압수

일본 정부가 지난 8월 미얀마로 향하던 화물선에서 미사일 등을 만드는 데 사용되는 북한제 알루미늄 합금을 압수했다고 아사히신문이 24일 보도했다. 대만 해운회사가 운영하는 싱가포르 선적 화물선 ‘WAN HAI 313’이 8월 22일 도쿄항에 입항하자 일본 정부가 이 배에서 ‘DPRK(북한)’라고 쓰인 알루미늄 합금을 압수했다는 것이다. 아사히는 “압수물은 알루미늄 합금 막대기 15개와 금속관 50개 등으로, 이 중 일부는 우라늄 핵무기 제조용 원심분리기나 미사일을 만드는 데 쓰이는 고강도 알루미늄”이라고 보도했다. 해당 화물은 7월 말 중국 다롄(大連)에서 다른 선박에 실렸다가 이후 ‘WAN HAI 313’에 옮겨 실렸다고 아사히는 전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