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어린이들이 가장 받고 싶어하는 연말 선물은?

미국 어린이들이 가장 받고 싶은 선물 1위로 애플 아이패드가 꼽혔다. IT전문매체 씨넷에 따르면 닐슨 조사 결과 6~12세 미국 어린이의 48%(복수응답)가 아이패드를 받고 싶다고 답했다.



2위는 최신 콘솔게임기 닌텐도 ‘위유(Wii U)’다. 위유를 받고 싶다는 응답자는 39%였다. 지난해 같은 조사에서 위유를 선택한 어린이(11%) 비율보다 대폭 상승한 수치다.



3~5위 까지는 애플 신제품의 독주였다. 애플 아이팟터치(36%), 아이패드 미니(36%), 아이폰(33%)이 차례대로 순위에 올랐다. 콘솔게임기 ‘X박스360 키넥트’를 받고 싶다는 응답은 31%로 동일했다.



아마존 태블릿 ‘킨들파이어’나 마이크로소프트(MS) ‘서피스’를 선택하는 비율은 상대적으로 낮았다. 킨들파이어를 선택한 어린이는 19%, 서피스는 6%에 그쳤다. 삼성 ‘갤럭시 태블릿’을 고른 어린이는 9% 뿐이었다.



아이패드의 인기는 13세 이상 청소년에게서도 뚜렷했다. 청소년들이 갖고 싶은 선물 1위에도 아이패드(21%)는 1위를 차지했다. 컴퓨터는 19%로 2위에 올랐으며, 아이패드가 아닌 다른 태블릿을 받고 싶다는 응답은 18%로 3위를 차지했다.



닐슨은 10~11월 6세 이상 미국 소비자 3000명을 대상으로 이 같은 설문을 진행했다. 설문은 부모와 동반 인터뷰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조민형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