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수영, "유리 예쁜 척…적응 안된다" 독설

[사진=SBS `한밤의 TV연예` 캡처]


소녀시대 수영이 같은 멤버 유리에게 독설을 날렸다.

14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는 소녀시대 유리가 직접 꽃을 포장해 팬에게 전달해줬다. 유리에게 꽃 상자를 받은 여성 팬은 "(유리가) 옆에 있는 게 안 믿긴다"며 기쁨을 드러냈다. 유리는 "사실 팬들을 가까이에서 뵙고 소통할 기회가 없었는데 직접 만나니까 반갑다"고 했다.

이를 본 MC 수영은 "유리 씨가 꽃꽂이를 하면서 예쁜 척을 그렇게 하시더라. 적응 안 됐다"며 재치있는 독설을 보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