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반크 “구글·애플, 독도·동해 표기하게 할 것”

사이버 외교사절단 반크(VANK, 단장 박기태)가 구글, 애플 등을 상대로 디지털 콘텐트에 ‘독도’와 ‘동해’ 표기를 촉구키로 했다. 박기태 단장은 13일 오후(현지시간) 워싱턴 주미 대한제국 공사관에서 기자회견(사진)을 열고 “독도는 한국 주권을 상징하는 영토로, 구글이나 애플이 경제적 이익에 따라 표기를 인위적으로 바꾸거나 삭제할 수 없다”고 말했다. 박 단장은 “반크는 정보 권력이 디지털로 바뀌는 추세에 맞춰 ‘반(反) 디지털 제국주의’ 활동을 벌이기로 했다”며 “회원 10만여 명이 구글과 애플의 최고경영자 등을 상대로 365일 릴레이 항의 서한을 보낼 것”이라고 말했다.  

워싱턴=박승희 특파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