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재기 "생리휴가 달라는건…" 발언에 女반발

성재기 남성연대 대표가 여성들의 생리휴가에 대해 원색 비난했다.



성 대표는 최근 자신의 트위터에 “페미니스트들이 월경권(생리휴가)을 달라는 것은 성별로 권리를 정해 다른 성을 영원히 배제하고 봉건사회의 신분제로 하자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에 여성 네티즌들은 “생리휴가가 어떻게 봉건사회의 신분제냐”며 강력반발했다.



한편 성 대표는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와 진중권 동양대 교수의 토론으로 눈길을 끌었던 ‘사망유희’에 참가할 것으로 전해져 관심을 모았다. 성 대표는 앞으로 진 교수와 토론을 하며, 주제는 아직 미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