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백석문학상 최정례 시인 창비장편소설상 김학찬씨 선정

최정례(左), 김학찬(右)
제14회 백석문학상에 시인 최정례(57)의 시집 『캥거루는 캥거루고 나는 나인데』가 선정됐다. 이 상을 주관하는 창비는 12일 “최정례의 시집이 이전에 비해 훨씬 깊고 진실해진 느낌이다. 삶의 깊은 어느 곳을 울려내고 있다”고 밝혔다. 제6회 창비장편소설상에는 김학찬(29)의 『풀full빵』이 뽑혔다. 상금은 백석문학상 1000만원, 창비장편소설상 3000만원. 시상식은 21일 서울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