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립식품, 그룹 모태 '상미당'으로 빵브랜드 론칭

[장시복기자 sibokism@]



삼립식품(대표 조상호)이 인공첨가물이 들어가지 않은 자연주의 콘셉트의 빵브랜드 '상미당(賞美堂)'을 론칭했다고 25일 밝혔다.

상미당은 SPC그룹 창업주인 고 허창성 명예회장이 1945년 황해도 옹진에 문을 연 제과점 이름이다.

삼립식품 관계자는 "인공적인 첨가물이 만들어지지 않았던 그 시절 먹었던 순수한 빵의 정통을 이어받아 2012년 '원재료부터 건강한 빵' 상미당으로 새롭게 태어났다"고 설명했다.

우선 '알밤맞은 단팥 호빵'과, '인도 치킨커리 호빵', '언양식 소불고기 호빵' 3종을 내놓았다. 판매가는 3000~3300원.




[핫이슈]상반기 코스피·코스닥 상장사 실적분석
[book]푼돈에 매달리는 남자 큰돈을 굴리는 남자




[머니투데이 핫뉴스]

'연봉 5천' 오빠, 명절에도 출근하는걸 보니…


캠코 직원 中서 심장마비로 사망


北고려항공 온라인영업… 스튜어디스 사진 '눈길'


'신형 K7' 내달 출시… "이번엔 그랜저 잡는다"


"양학선 어떡해~" 너구리 발암물질 검출에…







[파워 인터뷰]












▶중소기업 김부장, 주식투자로 매달 500만원씩 수익?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