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허벌라이프, 수입식품으로는 첫 GH인증마크 받아

식사대용식과 체중조절용 조제식품
허벌라이프가 ‘2012 소비자의 선택’ 건강기능식품 부문 2년 연속 1위 브랜드로 선정됐다.



허벌라이프는 글로벌 뉴트리션 리더로서 세계 최고 수준의 연구개발(R&D) 및 제조 기준을 준수하고 있으며, 고객들에게 최고의 제품을 제공한다는 확고한 의지를 가지고 있다. 허벌라이프의 R&D 조직은 업계 최고의 R&D 전문가, 명망 있는 과학자 및 전문의로 구성된 자문위원회의 전문지식과 식견을 결합한 형태다. 1998년 노벨 생리의학상을 수상한 루이스 이그내로(Louis Ignarro) 박사를 포함한 영양학계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뉴트리션 자문위원회 (Nutrition Advisory Board)가 이를 지원하고 있다.



허벌라이프 주력 제품 중 하나인 뉴트리셔널 셰이크 믹스는 GH(Goods of Health) 인증마크를 획득하여 식사대용식과 체중조절용 조제식품으로서 업계 최초 인증인 동시에 수입식품 중에서도 국내 최초 사례로서 과학적 연구를 토대로 한 허벌라이프 제품의 우수성을 입증했다.



GH 품질인증제도란 보건산업 분야 국내 유일의 법적 품질인증제도로 보건복지부 출연 기관인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국민 건강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식품, 의약품, 화장품, 의료기기 등 보건산업 제품의 품질, 안정성 및 기능성에 대해 평가, 보증하는 제도다. GH마크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의 엄격한 품질인증 기준에 따라 심사에 합격한 제품에만 부여된다.



이정구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