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소연, "촬영 중 상대 배우에 사랑에 빠져"

[사진=SBS `강심장` 캡처]
배우 김소연의 촬영 중 실제 사랑 고백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소연은 23일 방송된 SBS '강심장'에 출연해 "예전에 드라마를 찍을 때 상대 배우를 진짜 좋아했다"고 깜짝 고백했다.



그는 "드라마 초반에는 별 감정이 없었는데 회가 거듭되며 감정이 변화하기 시작했고 그 배우의 차가 다가오기만 해도 가슴이 두근두근 거렸다"며 "대본을 볼 때도 잘 보이려고 거울을 봤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러다 보니 눈에 하트가 발사돼 표정 연기가 불가능해졌고 드라마가 끝난 후 고백을 하기로 결심했다. 이 캐릭터가 나를 너무 사랑해 주는 것 같고 보호받고 있는 것 같고 연기하며 처음 느껴본 기분이었다"며 "좋아하는 감정에 드라마 촬영이 하나도 힘들지 않았지만 드라마가 끝난 후에는 예전 감정이 생기지 않았고 결국 고백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방송 후 네티즌은 김소연의 출연작을 나열하며 해당 배우 찾기에 나섰다. 김소연은 박시후·엄태웅·김래원·오지호 등과 호흡을 맞췄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