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주미, "세수 안하고 나가…아이들이 부끄러워 해"

사진=중앙포토
드라마 '대왕의 꿈'에서 선덕여왕 역을 맡고 있는 배우 박주미가 사생활을 솔직히 고백했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tvN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에 출연한 박주미는 "해진 티셔츠에 반바지를 교복처럼 입고 지낸다"고 밝혔다. 이어 "세수도 안 하고 밖에 나갈 때도 많다"며 "아이를 학교에서 바래다 줄 때 아이들이 '엄마 차에서 절대 내리지 마'라고 말하며 엄마를 부끄러워했을 정도"라고 단아한 이미지와 반전되는 사생활에 대해 전했다.



한편 박주미는 남편과의 연애 스토리를 비롯해 20년 간의 연기 인생에 대해 공개했다.



배우 박주미의 솔직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tvN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는 10일 오후 7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