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역비, "여명과 불륜으로 럭기아와 이혼했다는 소문은…"

[사진=중앙포토]
중화권 배우 유역비가 여명과의 불륜설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9일 중국 충칭시 UMW영화관에서 열린 '조조, 황제의 반란' 홍보 활동에 나선 유역비는 최근 여명과의 불륜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이날 유역비는 "나도 어떻게 이런 소문이 난 건지 모르겠다. 없는 일을 누군가 괜히 부풀려서 크게 만든 것 같다. 그러니 신경 쓸 가치도 없다"며 일축했다.



앞서 홍콩의 한 매체는 여명의 럭기아와 이혼한 원인이 유역비와 불륜을 저질렀기 때문이라고 보도해 충격을 안겼다.



유역비는 영화 ‘천녀유혼’을 통해 국내 팬에게도 얼굴을 알린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