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별 해명, "가슴 성형 의혹 억울…증명할 수도 없고"

[사진=SBS `강심장` 캡처]
가수 별이 가슴 성형 루머에 대해 억울함을 토로했다.



9일 방송된 SBS '강심장'에 출연한 별은 "성형의혹을 받은 적이 있지 않냐"는 질문에 "어린 나이에 데뷔해서 데뷔 초에는 풋풋한 이미지로 밀고 나갔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러다 3집 때 파격 노출을 했는데 가슴 성형을 했다는 의혹을 받았다"며 "이건 코처럼 비틀어서 보여줄 수도 없고, 증명할 방법이 없다"고 밝혔다. 이에 MC 신동엽은 "이건 나중에 하하가 나오면..."이라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