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명수 여대생 팬, "박명수 같은 남자 있다면 당장 대시"

[사진=손바닥tv]
박명수가 팬클럽 '데빌즈'와 함께 방송했다.



지난 9일 방송된 손바닥tv' 박명수의 움직이는 tv'에는 박명수 팬클럽 '데빌즈' 회원 6명이 박명수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케이크와 선물을 준비해 방청객으로 참여했다. 그 중 한 대학생 팬은 "박명수의 오랜 팬이다. 얼굴도 귀엽고 몸매도 좋다"며 "저렇게 생긴 남자가 있다면 당장 대시 하겠다"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다른 여고생 팬은 "초등학교 때부터 '무한도전'을 보며 그 가운데 가장 웃긴 박명수 팬이 됐다"고 밝혔다. 또 다른 팬은 "현재 박명수의 팬클럽 '데빌즈'는 회원이 1만 7000명 정도지만 현재 활동 중인 회원은 노코멘트다"라고 재치 있게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