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런닝맨' 아찔 사고, 몸 날린 유재석.이광수 '훈훈'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런닝맨' 촬영 중 아찔했던 사고 순간이 공개돼 화제다.



지난 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오늘 런닝맨 사고날 뻔한 사진'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의 야외 녹화 중 가수 유빈이 뜀틀을 넘다 넘어졌는데 뜀틀이 함께 쓰러져 하마터면 유빈이 깔려 다칠 뻔 했으나 근처에 있던 유재석, 이광수, 개리가 일제히 몸을 날려 유빈을 보호한 상황을 설명하며 당시 사진을 공개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나도 현장이 있었는데, 남자 출연자들 달려가는 거 대박", "안 다쳐서 다행이다", "큰일 날 뻔했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SBS '런닝맨'은 최근 전라도 광주에서 그룹 원더걸스의 유빈, 미쓰에이의 수지, 배우 지성, 송창의, 지진희가 녹화를 마쳤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