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GS샵, 태국합작사 일 최고 매출 경신

[정영일기자 bawu@]


GS샵의 태국 합작사가 태국 홈쇼핑 시장에서 일 최고 매출 기록을 경신했다.

GS샵(대표 허태수)는 태국 합작사 트루GS가 개국 1주년을 맞아 지난 5~6일 이틀간 진행한 특집방송에서 5일 매출이 2억5000만원(670만바트), 6일 4억원(1100만바트)를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일 최고 매출 기록이다.

일 매출 4억원은 GS샵이 국내에 홈쇼핑을 처음 선보였던 1995년과 이듬해 1996년 당시 일평균 매출의 10배 수준이다. 트루GS는 GS샵과 태국 미디어기업 트루비전, 유통기업 더몰그룹 등이 합작해 설립한 회사다. GS샵의 지분율은 35%.

태국 내 최대 유료방송인 트루비전 11번 채널과 무료 위성방송으로 송출된다. 수도 방콕과 북부 치양마이, 동북부 우돈타니, 남부 수랏타니 등 주요도시를 포함, 태국 전역에서 800만 가구가 시청할 수 있다.

트루GS의 지난 1년간 매출도 180억원(5억 바트)을 기록했다. GS샵 국내 매출은 1995년 13억원, 1996년 143억원을 기록한 바 있다.

개국 직후 태국의 대홍수 때문에 약 2~3달간 정상 영업을 하지 못했던 점을 감안하면 고무적인 수치라고 GS샵은 평가했다. 현재 트루GS의 월 평균 성장률은 25% 수준으로 GS샵은 가까운 시일 내 월 손익분기점(BEP)달성을 예상하고 있다.

GS샵은 특집방송에서 일 최고 기록을 경신할 수 있었던 비결로 국내 우수한 중소기업의 상품력 덕분이라고 분석했다. 특집방송 판매실적 상위 10개 상품 중 8개가 한국 중소기업 상품이다.

화장품 세트 '닥터자르트(Dr.Jart+) V7 1주년 기념 패키지'가 수량 기준 판매량 1위에 오르며 6500만원(180만바트) 매출을 올렸다. 금액기준으로는 '휴롬원액기'가 1억6600만원(460만바트)의 매출을 올리며 1위를 차지했다.

특히 '닥터자르트' 외에 파운데이션 기능을 갖춘 기초 화장품 'CC크림 패키지'와 진동파운데이션 '페이스 갤러리'가 수량 기준 판매량 3위와 6위에 이름을 올렸다.

GS샵은 태국에서 인기상품이 개국 초기 주방용품에서 화장품으로 옮겨간 것은 트루GS의 방송능력이 크게 발전했음을 시사한다고 분석했다. 시연이 중요한 화장품의 경우 타 상품군 대비 높은 수준의 연출력을 필요로 하기 때문이다.

강태림 트루GS 최고운영책임자(COO, 부사장)은 "태국은 한류 영향으로 '한국'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어 해외 진출을 염두에 둔 중소기업에게 최적의 시장"이라며 "트루GS는 태국과 한국을 잇는 고속도로가 되어 국내 중소기업이 태국에 빠르게 성공적으로 진입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핫이슈]상반기 코스피·코스닥 상장사 실적분석
[book]푼돈에 매달리는 남자 큰돈을 굴리는 남자




[머니투데이 핫뉴스]

'인육캡슐' 국내유통 충격, 열면 비린내가…


[단독]부모가 마련해준 신혼집 증여세 내라


日애니 봤다 전과자 될판? "취직 어쩌라고"


부모가 준 3억 신혼집, 5년뒤 7700만원 '稅폭탄' 왜?


북한군 또 넘어왔었다… 이번엔 동부전선







[파워 인터뷰]












▶중소기업 김부장, 주식투자로 매달 500만원씩 수익?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