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5&' 박지민-백예린, 15세 소녀들의 데뷔무대 '화제'

[사진=SBS `인기가요` 캡처]
박지민·백예린의 여성 듀오 피프틴앤드(15&)의 데뷔 무대가 화제다.



지난 7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피프틴앤드는 데뷔 싱글 '아이 드림(I Dream)'을 부르며 시청자들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피프틴앤드의 박지민은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 스타'에서 뛰어난 가창력으로 우승을 차지했고, 백예린은 SBS '스타킹'에 출연하며 천재소녀라는 별명을 얻었다. 이들은 첫 데뷔무대임에도 불구하고 풍부한 가창력과 고음 처리로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진짜 15살 맞아?", "K팝스타 우승자 답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