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연예특종, 자매배우자살 이후…단역배우 실태는

JTBC '연예특종'이 단역배우들의 실태를 심층 보도한다. 지난 주 포털사이트를 뜨겁게 달군 '단역배우 자매 자살' 사건이 계기다.



지난달 23일 JTBC '탐사코드J'는 보조 출연자로 활동하던 언니가 관리자들에게 성폭행을 당하고 그 충격으로 자살했다는 가족들의 주장을 보도했다. 이어 언니에게 일자리를 소개해준 죄책감으로 역시 자살을 선택한 동생의 안타까운 사연도 전했다. 이 내용이 뒤늦게 알려지면서 사회적으로 큰 충격을 주고 있다.



'연예특종'은 인권의 사각지대에 놓인 보조출연자들의 부당한 처우를 받고 있는 실상과 함께 성폭력에 무방비로 노출될 수 밖에 없는 실태를 집중 취재했다. 이와 함께 재수사 요구에 대한 수사기관의 공식적인 입장도 처음으로 단독 보도한다. 비일비재한 성폭행과 부당대우 등 인권의 사각지대에 놓인 단역배우들의 실태를 자세하게 다룬다. 방송은 5일 오후 10시 50분.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