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황신혜 자화자찬, "내 20대 미모는 기가 막혀"

사진=CJ E&M




배우 황신혜가 자신의 20대 미모에 대해 솔직한 평가를 해 화제다.



오는 4일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스토리온 '렛미인2' 진행을 맡고 있는 황신혜는 자신의 20대 시절 미모에 대해 "기가 막혔다"고 솔직하게 평가했다. 20살의 출연자를 소개하는 과정에서 자신의 20대에 대한 질문이 나오자 이같이 솔직히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뷰티마스터 김준희 역시 "나도 20대 시절에는 하루에만 연예인 구애를 몇 번씩 받을 정도로 인기였다"고 밝혔다.



한편 4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렛미인2'에는 알코올중독 아버지의 폭력을 피해 가출한 뒤 홀로 고시원에서 생활하며 하루 12시간의 노동을 하고 있는 여성과 심한 주걱턱 때문에 학창시절 왕따를 당한 경험이 있는 여성이 소개된다. 이중 한 명이 '대반전 메이크 오버'의 주인공으로 뽑혀 대변신을 하게 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