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어려 보이다'를 번역했더니…'황당한 번역기'

'어려 보이다'를 영어로 어떻게 표현할까.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번역기의 배신'이라는 제목의 사진이 게재됐다. 해당 사진은 스마트폰의 번역 어플을 사용해 '어려 보이다'를 영어로 바꾼 결과를 캡처한 것이다. 그런데 우리말 '어려 보이다'가 영어로 'Of killings is'라고 번역돼 보는 사람을 당황케 한다. 'Of killings is'는 문법적으로 맞는 표현은 아니지만 '죽을래?'라는 뉘앙스로 해석된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뭐 이런 번역기가 다 있나", "진짜인가? 무슨 어플이지?", "정말 웃기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