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산백병원 최정환 사무국장, 보건의료 행정 전문가 양성에 한몫

“유능한 의사를 키우는 일 뿐만 아니라 보건의료 행정 전문가를 양성하는 일도 중요합니다.”



 대학병원 행정관리자이면서 대학강단에 서고 있는 경기도 고양시 일산백병원 최정환(56·사진) 사무국장의 진단이다. 그는 올 3월부터 경남 김해시 인제대(이사장 백낙환)에서 보건행정학과 겸임교수로 보건과 경영 및 의료관계 법규, 병원경영전략과목을 매주 6시간씩 강의한다. 바쁜 병원 업무시간을 쪼개 강단에 서는 이유를 “의료현장의 생생한 체험과 전문지식을 접목시켜 유능한 보건의료 행정 전문인력을 양성하기 위해서”라고 설명했다.



  그는 1996년 서울백병원에 원무계장으로 입사한 뒤 만학도의 길에 나섰다. 주경야독으로 인제대에서 보건학을 전공해 99년 석사, 2007년 박사학위를 받았다. 학술세미나 개최, 병원행정사 국가자격 입법추진 운동 등 병원행정 관리자의 전문성 제고에 앞장서 왔다. 이런 공로로 지난해 대한병원협회가 제정한 ‘제1회 존경받는 병원인 상’을 받았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