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윤건,"브라운 아이즈, 두 명의 마음이…"

사진 = tvN


가수 윤건이 브라운 아이즈 재결합 가능성에 대해 "아직은 계획이 없다" 고 밝혔다.



윤건은 1일 오후에 방송되는 tvN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에 출연해 자신을 둘러싼 여러가지 이야기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놓았다. 특히 팬들이 가장 궁금해하는 브라운아이즈 멤버간 불화설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나얼과 환상적인 호흡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브라운아이즈가 다시 활동할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 "아직은 없다"고 선을 긋기도 했다. 그는 "한명의 마음만으로는 나올 수 있는게 아닌 것 같다"며 " 두 명의 마음에 씨앗이 같이 내려야 한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그렇지만 "(재결합을) 안 하겠다는 건 아니다"라고 말해 가능성을 열어 두기도 했다.



윤건은 리쌍과의 친분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윤건은 "길과 개리가 '리쌍은 윤건 없으면 안돼' 라고 말했다"며 웃기도 했다. 스스로 엘리트 의식에서 벗어나기 위해 일부러 힙합바지를 입고 이태원에서 활동하면서 리쌍을 만난 사연도 공개했다.



한편 윤건은 이번달에 미니앨범을 통해 컴백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