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인성-송혜교, 노희경 작가 드라마 출연 확정





  배우 조인성과 송혜교가 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출연을 확정지었다.



28일 한 매체는 방송 관계자를 인용해 "노희경 작가가 쓰고 있는 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에 조인성과 송혜교가 최종 확정을 지었다"고 보도했다. 이 관계자는 "여러 배우들이 노 작가의 작품에 물망이 올랐지만 최종적으로는 조인성과 송혜교가 호흡을 맞출 것"이라며 "송혜교는 이번 작품을 통해 김규태 PD와 노희경 작가와 두 번째 호흡을 맞추게 됐다"고 설명했다.



조인성은 지난 2005년 SBS 드라마 '봄날' 이후 7년 만에, 송혜교는 4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해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노희경 작가, 김규태 PD의 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는 KBS 2TV에서 방영 예정이며 일본 드라마 '사랑따윈 필요없어, 여름'을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